• 목록
  • 아래로
  • 위로
  • 쓰기
  • 검색

사회 쑹산공항 우버택시 진입 금지 완화정책 돌연 중단, 우버택시 400여대 대만 교통부 건물 포위해 시위 벌여

iTaiwan iTaiwan 운영자
126 0 0
출처 https://ynews.page.link/PskFT

a7c419b8d9b4ad85d5b023e5e43457a2.webp.jpg

 

- 대만 타이베이 쑨산공항(松山機場)은 올해 4월 1일부터 다원화 택시(우버를 비롯한 앱을 사용하는 택시) 수송 서비스 시범 운영 계획을 가지고 있었으나 갑작스럽게 취소되었습니다.

 

- 다원화 택시와 일반 택시 약 400여 대가 어제 오후 교통부를 포위하여 시위를 벌였으며, 교통부 고위 관리자의 만찬 모임으로 인해 이 시범 운영 계획이 중단되었다고 주장하며 교통부의 철저한 조사를 요구하고, 그렇지 않으면 도로에서 30일 동안 "야영"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.

 

- 대만 교통부장관은 해당 문제는 시위로 해결될 수 없으며, 추후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.

 

- 현재 규정으로는 우버 등 다원화 택시는 빈차로 공항으로 진입할 수 없으며, 진입시 약 39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. 업계 관과자는 현재 소비자들이 모두 앱으로 택시를 이용하고 있는 시대에서, 6개월간 시범 개방하는 서비스가 갑자기 중단되는 것에 따라 분통을 표출하고 있습니다.

신고공유스크랩

댓글 0

댓글 쓰기
권한이 없습니다. 로그인
0%
에디터 모드

신고

"님의 댓글"

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?

댓글 삭제

"님의 댓글"

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?

공유

퍼머링크